요리 비법 게시판 화제 글
Sub Page View
Today Page View: 4,317
Yesterday View: 8,056
30 Days View: 264,790

땡글땡글 삼계탕~^^(10)

Views : 3,094 2017-06-19 21:02
요리 비법 게시판 1273218182
Report List New Post
오늘은..비가오니..남편을 위해 죽을 만들까하다가..
닭죽이 좋을것 같아서...
삼계탕을 하게 됬네요..ㅋㅋㅋ
밥솥에 해보겠습니당 ㅋㅌㅋㅌ
닭준비.. 닭 껍질을 다 제거한후..
속에다가 찹쌀을 꾹 꾹 넣습니다.
약제는 별로 없는관계로..
마늘 , 대추, 오가피, 황기 만 넣고요^^ +×내 ♡♡♡
요것도 넣고~~
물을 닭 4분의 3정도 점길정도만 넣고!!
죽 메뉴로 실시~~ ㅋㅋㅋ
80분 이네요..기다리고 있는데..
걱정반... 기대반... 드디어 열였더니..와우..
구수한 냄새가 나의 몸을 감싸고...코를 자극하네요^^
자 사진 올립니다.
넘 쉬워요..ㅋㅋ 간편하고 너무 좋네요...
여러분도 해보세요~~ 요리잘 못하는 나도 이렇게~♡
밑에 깔린 찹쌀은 죽같이 촉촉한 죽!
위에 있는 찹쌀은... 완전 떡같이 쫄깃쫄깃하네요

  본 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Report List New Post
Jeeun [쪽지 보내기] 2017-06-19 21:05 No. 1273218187
7 포인트 획득. ... 힘내세요!
잠길정도~ 오타 수정용^^
처음해보는거라..물 너무 많이넣고 하면...
혹시 실패할까봐 생각해서 했지만..
그정도가 좋은것 같아요..^^
빠로빠로85 [쪽지 보내기] 2017-06-19 21:55 No. 1273218384
169 포인트 획득. 축하!
죽메뉴로 실시하는건가요?? 다른 취사방법이 없으면 시간만 맞추면 될려나요.. 간편하게 할수있는 방법이여서 한번 따라해보고 싶네요 정말.
Jeeun [쪽지 보내기] 2017-06-19 21:59 No. 1273218426
4 포인트 획득. ... 힘내세요!
@ 빠로빠로85 님에게...
네.. 요즘.밥통에 여러가지 기능이 있어서요..
전 만능 죽 기능으로 80분했습니다.
일반 밥통으로 한다면..제생각은 두번 돌리면
될것 같습니다. 일반적으로 취사는 30분 정도잖아요..그러니간 열지말고 두번 돌려보는것도 괜찮지않을까요??.. 한번 해보시고 올려주세요..ㅋㅋ저도 궁금하네요

유년의수채화 [쪽지 보내기] 2017-06-19 23:07 No. 1273218637
271 포인트 획득. 축하!
땡글땡글이네요
아주 솜씨 끝내줍니다
죽도 먹고요~~~행복하세요
부르심을따라 [쪽지 보내기] 2017-06-19 23:12 No. 1273218651
144 포인트 획득. 축하!
몸보신 제대로 하시네요
꼭 더위 이기세요..
벨롯 [쪽지 보내기] 2017-06-19 23:24 No. 1273218701
138 포인트 획득. 축하!
정말 땡글땡글 싸롸있네~~네요.
딸아이가 닭죽 좋아하는데 저도 내일을 닭죽 만들어야겠어요.
눈비 [쪽지 보내기] 2017-06-20 01:07 No. 1273218925
103 포인트 획득. 축하!
카..남편분 좋으시겟어요 ㅎㅎ

행복한 밤 돠세요 ^^
만두소녀 [쪽지 보내기] 2017-06-20 13:01 No. 1273219643
13 포인트 획득. 축하!
요즘같은 날씨엔 역시!!
삼계탕이 제격인것 같습니다!!
hyun1988 [쪽지 보내기] 2017-06-20 19:42 No. 1273220396
13 포인트 획득. 축하!
요즘들어 부쩍 생각났던 삼계탕 눈으로라도 이렇게 보게되네요

맛있게 드시고 행복한 하루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Phillnet
보니파시오
09062282390
미니필립 [쪽지 보내기] 2017-06-21 23:58 No. 1273224100
13 포인트 획득. 축하!
저는 요리를 잘 못하지만 요리에 관심은 많습니다.
제가 우연히 처음 삼계탕을 만들어서 먹고서 진정으로 놀랬습니다.
너무 맛이 좋아서요. 신이시여 진정 제가 만든 삼계탕입니까를 외쳤었지요.
요리 비법 게시판
No. 1112
Page 28
에어 후라이로 닭튀김을 (1)
지난 일요일 저녁, 우리집에 부부 모임이 있었습니다 메뉴를 고민하다 하기 쉬운 오징어 볶음과 에어 후라이로 닭구이을 하기로??? (이건 순전히 집사...
gassyjack  433  18-04-21
시그니처 스파게티
ㅋㅋㅌㅋㅌㅋㅌ 오랜만에 스파게티..ㅋㅋ 냉장고에 있는 야채 고기를 썰어서 소스로... 크림이랑 토마토 소스를 썩으니 더 맛이 나네요... 거기에다...
Jeeun  613  18-04-17
마니 (9)
필리핀 땅콩 ~ 마니라 부르는것 같네요 찐건지 삶은건지 둘중에 하나일듯 술안주로 제격입니다 짜지 않고 껍질안에 3개이상 들어있는 것도 신기합니...
fairview  1945  18-04-11
꿀맛이네용 잡곡밥 (6)
잡곡에... 역쉬 밤을 넣으니.. 한끗이네^^~ 반찬이 필요없네용! 맛이쭁^^*
Jeeun  1704  18-04-10
젓갈의 변신 (4)
냉동실 정리하다 꼴뚜기젓 한봉지 발견... 해동시켜 후라이팬에 참기름 두르고 다진 양파와 함께 꼴뚜기젓을 함께 볶다가 밥넣고 볶은후 깻잎 송송 ...
B.B  1467  18-04-10
봉구네서 먹은 떡뽂이 입니다. (6)
친구 봉구가 요리 솜씨 넘 좋아요. 떡볶이 잘 안먹는데 봉구가 만든 떡볶이 예술 입니다. 간식으로 먹어 봤어요.
재키찬  1362  18-04-09
밥맛이없어서 카레로 (4)
감자대신 고구마로...넣은건 없지만.. 내입맛에는 딱이네 .ㅋㅋㅋ 야채카레^^
Jeeun  526  18-04-09
조용한 먹방 (2)
너무 조용해서,,,,,,,,, 오늘 일요일 교회 식당봉사로 점심으로 설렁탕 한그릇 먹고 100인분 정도 설거지를 하느라 끝나고 나니 옷이 흥건허게 젓었...
gassyjack  572  18-04-09
말린 망둥어 조림. (4)
말린 망둥어 조림 입니다. 원래 말린 거라 뻣뻣 한거를 북어 패듯이 패고 난후 찜을 했습니다. 맛있어요. ㅎㅎ 양념 맛이 지만, 부드러워...
재키찬  815  18-04-08
꽃빵이 좋아 (6)
유난히 꽃빵을 좋아하는 두딸이 어젯밤에 꽃빵을 쪄달라했는데 늦은 시간이라 패쓰 ~~~ 맘에 걸려 아침부터 꽃빵과 항정살,부추, 그린빈스 ,당근,표고...
B.B  1788  18-04-03
점심은 비비자 (3)
큰딸은 월요일에 수업없고 작은딸은 시험만보고 오더니 갑자기 비빔밥이 땡긴다며... 허둥지둥 있는거 몽땅 털어 비벼먹으면 비빔밥이야 했네요. 작은...
B.B  1717  18-04-02
골라 먹기 (7)
길거리표 토스트로 ... 치즈가 딸랑 2개 남아서 반은 치즈넣고 반은 못넣고... 버터에 식빵 노릇하게 굽고 계란에 양파 양배추 당근 채쌀어 넣고 소스...
B.B  1655  18-04-02
생일 음식 (5)
가족 중에 생일날 작은 가족 이라 조촐 하게 생일 잔치 했습니다.
재키찬  1617  18-04-01
이게 뭔 조화? (4)
불랄로에 당면 넣어 갈비탕처럼 그리고 화끈하게 매운 떡볶이... 차리면서 이게 뭔 조화지? 했네요. 휴일이니 메뉴도 내마음 내키는대로~
B.B  1030  18-03-31
시니강. (4)
족발시니강. 등뼈시니강. 시니강에 맞들이면 울나라 왠만한 국 안찾습니다. 해장에도 좋고. 아주 중독성이 있네요. 족발 시니강이 젤인거같습...
고바우1  1077  18-03-31
전라도 백반집 (6)
광주 입니다 4000 원
이뱅신  1308  18-03-31
된장 찌게 (6)
서울에 유명한 식당의 된장 찌게 입니다. 테이크아웃 해온 된장찌게 한번 보시구요. 사진이 혹시 거꾸로 될수도 있어여.
재키찬  1304  18-03-29
리엠뽀 엔 쌈장 (4)
된장 고추장 3 대1 육수 없습니다 물넣고 마늘 액젖 소주 등 대충넣고 가열 스타트 리엠뽀와 쌈장 궁합 굿이지만 먹을때 이빨에 자주 끼고 잇몸 아프...
fairview  1092  18-03-29
Pugo adobo (8)
메추리 장조림입니다 ㅎㅎ 육수 없습니다 물 넣었습니다 꽈리고추 없습니다 걍 로컬고추 투입 메추리알은 한판에 125 p 더군여 담엔 고추 조금만 넣...
fairview  929  18-03-28
국물떡볶기와 드라마 (6)
크로스 16편을 다운받았네요. 내일 늦잠 자도 되니 지칠때까지 보기로 하고 시작했는데... 야식!! 주문하네요. 후닥닥 국물 떡볶이로 ~
B.B  855  18-03-28
제육볶음과 꽁치 김치찌개
내일부터 긴 휴일이네요. 두딸내미 입맛을 각각 맞추려니... 큰딸은 제육볶음,작은딸은 꽁치 김치찌개 주문 휴일기간동안 하루 세끼 벌써부터 걱정...
B.B  685  18-03-27
둘이서 오붓하게 (2)
작은딸이 그룹과제때문에 친구집으로 하교했네요. 먼저 차사고때 가있던집이요. 우리집으로 오라했더니 과제 준비물들이 그집에 있다며...그리고 오...
B.B  856  18-03-26
일요일 브런치입니다. (6)
저의 브런치는 말그대로 두 끼를 해결해야 하기에 양이 많아요. 봄이 가까와선지 식탐이 생기는것 같기도... 어쨌든 베이컨은 없지만 대패삼겹살 ...
Anyway  909  18-03-25
회덮밥. (3)
간만에 해먹었네요. 회는 sm 에서....
고바우1  995  18-03-24
냉이 (6)
주말을 끼고 집에 갔을때 어머님이 들려주신 냉이, 끊은물에 한 번 데쳐 냉동실에 보관하려 했는데 생각보다 양이 많네요. 낼 에스엠 파식 하이퍼 마...
바보96  1153  18-03-22
마룽가이 차 만들기. (9)
마당에 있는 마룽가이 나무 잎 채취해서 그늘에 말려요. 라군디 삼봉티 함께 대접으로다가.ㅋ
고바우1  1038  18-03-22
돌아와 돌아와 입 맛이여. (7)
봄은 미각을 돋아 주는데, 요새 잃어 버린 입 맛을 찾기 위하여 오징어 라년을 끓여 봅니다.
재키찬  1080  18-03-21
This post has been locked for temporary. (6)
알림 : 본 게시물은 임시 블라인드 처리 되었습니다.( Temporarily blinded ) 자세한 사항은 임시 블라인드 안내 페이지를 참고하십시오. 임시 블...
김밥이다  1051  18-03-21
베이컨떡꼬치 (5)
오늘도 혹시나 오전수업만하고 올까싶어서 도시락은 생략하고 떡 좋아하는 딸내미들 쏙쏙 들고 먹기 편하게 베이컨꼬치했어요. 허니머스타드 곁들이...
B.B  886  18-03-21
한국으로의 순간이동 (5)
한국에서의 9만원 짜리 회 위의 내용물은 스끼다시 아래 메인 매운탕은 덤
바보96  914  18-03-21
얼큰 수제비 (2)
갑자기 수업 취소되서 두딸이 들이닥쳤네요. 도시락으로 싸간 비프샌드위치를 먹더니 저녁엔 얼큰한 걸 해달라고... 황태와 다시마로 육수내고 샤브...
B.B  777  18-03-20
오늘의 혼밥 , 사진 다시 시도 합니다. (8)
오늘은 쌀쌀 합니다. 바람도 불고 꽃샘 추위가 양퉁 맞게 그럽니다. 즐거운 저녁 식사 하시고들 계시죠? 저녁은 혼밥으로서 도시락 입니다...
재키찬  767  18-03-19
오랫만에 먹방을 (10)
오랫만 입니다 금요일 저녁 아들을 출산한 둘째가 모처럼 사위에게 휴가를 준다는 핑게로 친정인 제집으로 왔습니다 오자마자 집사람은 손자를 ...
gassyjack  817  18-03-19
오늘의 야식 (5)
갈치 조림 & 오징어 ㅎㅎ
재키찬  725  18-03-18
맛있는 소고기 구입처 (3)
마카티 스퀘어 건너편에 있는 kitayama meat shop 오늘은 구이용으로 사서 먹었는데 구울때 물이 안나와서 좋네요. 진열된 부위를 몇kg 달라고 주문하면 ...
B.B  840  18-03-18
둘만의 데이트 2 (1)
이번에는 큰딸과 둘만의 데이트를... 작은딸 호텔(프롬) 데려다 주고 사진찍어주고 큰딸과 오붓하게 폭풍 먹방.... Rock and roll bar라서 은근슬쩍 너 맥주...
B.B  676  18-03-18
바쁠 하루... (3)
작은애 프롬날이라 바쁘네요. 풀메에 헤어, 매니큐어, 패디큐어까지 해약해서 아점먹고 나갑니다. 큰따님 집 지키며 먹으라고 유부밥 듬뿍... 불고기...
B.B  848  18-03-17
사진이 거꾸로 올라가서, (2)
.
재키찬  507  18-03-17
비오는 날 (9)
비 오는 날. 봄 비 속에 마음을 전합니다. 우리는 나이를 들어 가지만 마음 만큼은 익어 간다고. 봄 비 관련된 노래가 많습니다. 봄
재키찬  1018  18-03-15
가끔 정말 필리핀이든지 (10)
가끔 정말 필리핀 이든지 어디 든지 떠나고 싶은 충동을 이겨 내는 방법 중의 한가지. 잘 먹자 입니다. 먹는걸루 스트레스 푸는건 ...
재키찬  1133  18-03-14
No Writer Subject Content Comment
전체채팅방 숨기기 크게보기